황교익 “멸치·콩 산다고 멸공 되겠나…北으로 가라” 尹에 맹폭


경기관광공사 사장으로 내정됐다가 막말 논란 등으로 사퇴한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 씨가 최근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시작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키운 ‘멸공’ 논란과 관련해 “진정으로 북진멸공을 원하면 북으로 가라”고 일갈했다. 황씨는 10일 페이스북에 “대한자유투사들이여, 마트에서 멸치·콩을 산다고 멸공이 되겠는가”라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정 부회장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ls…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