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외자 있으면 정치하면 안 되나”·“배우자 기망한 사기” [정치쫌!]


더불어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 '1호 영입 인재'였던 조동연 서경대 군사학과 교수가 사생활 논란 끝에 지난 3일 공동상임선대위원장 자리를 내려놨다. '이재명의 민주당' 선대위 '투톱' 자리에 파격 임명된 지 단 사흘 만이다. 이재명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 “참으로 안타깝고 마음이 무겁다. 모든 책임은 후보인 제가 지겠다”며 “조동연 위원장님과 가족에게는 더는 아픔이나 상처가 되는 일이 없도록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