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멸공으로 하나 된 보수 정·재계, 뿌리는 못 숨기는지”


정의당은 10일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의 '멸공' SNS 이후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등이 '멸치와 콩' 릴레이 인증에 나선 것을 두고 “뿌리는 숨기지 못하는지 보수 정·재계가 ‘멸공’으로 하나되고 있다”고 꼬집었다. 김창인 정의당 선거대책위원회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sns를 통해 ‘멸공’을 외치자,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달파멸콩&rs…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