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행했던 이준석, 동선에 공통점?…다 ‘계획’이 있었나[정치쫌!]


우연의 일치였을까, 고도의 전략이었을까. 사실상 당무를 중단하고 지역 현장을 나흘간 돌았던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의 동선과 발언에 ‘계산’이 섞여있었다는 말이 4일 정치권 일각에서 거론됐다. 이 대표는 지난달 30일 휴대폰을 꺼놓은 채 돌연 ‘증발’했다. 그는 전날까지 부산, 순천, 여수, 제주에 이어 울산을 방문했다. 그런데 이 대표가 그간 찾은 지역은 우연찮게도 ‘대표 패싱’ 혹은 ‘소통 논란&rs…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