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비단주머니’ 더 풀었다…”붉은 색상, 노란 글씨 전투복”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5일 “윤석열 대선 후보가 가는 곳마다 붉은 색상, 노란 글씨로 자신만의 의상을 입고 오는 분에게 제가 현장에서 모시고 메시지의 의미를 널리 알리겠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 북 글을 통해 “전날 윤 후보와 울산에서 부산 방문을 확정한 후 어떤 비단 주머니를 풀어볼까 고민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윤 후보와 이 대표는 지난 3일 오후 '울산 담판' 이튿날인 전날 부산 서면 시내…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