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28.3% 윤석열 28%…“대장동 의혹 속 초박빙”


차기 대권주자 선호도에서 이재명 경기지사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초박빙의 접전을 이어가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4일 나왔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TBS 의뢰로 지난 1∼2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6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이 지사는 28.3%, 윤 전 총장은 28%를 각각 기록했다. 이 지사는 한 주 전보다 1.7%포인트 하락했고 윤 전 총장은 0.9%포인트 상승하면서 격차가 0.3%포인트로 좁혀졌다.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이 16.7%, 더불어…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