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도 “성역없는 특검”, 윤석열도 “빨리 특검 협상” 외치지만…


여야가 이른바 '대장동 특검'을 놓고 합의를 이끌기가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대장동 의혹' 핵심 관련자 중 한 명인 유한기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개발본부장의 극단적 선택 이후 양측은 다시 대장동 특검의 필요성에 대해 설파하고 있다. 일차적으로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압박 받는 모양새지만,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도 과거 부산저축은행 부실수사 논란 등과 맞물려 역풍을 맞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