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언주, “비리대선 모자라 ‘졸렬대선'”…李·尹 싸잡아 저격


이언주 전 국민의힘 의원은 10일 “이당, 저당 다 꼴보기가 싫다는 원망이 하늘을 찌르는데, '비리대선'도 모자라 무책임한 '졸렬대선'이 되고 있다”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를 싸잡아 저격했다. 이 전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 글을 통해 “나라 빚이 천문학적으로 늘어나고 내년부터는 금리 인상에 경제 상황은 어려울 것으로 예상되는데, 양대 정당 후보들은 '세금 퍼주기…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