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황당해”…국힘, ‘김건희 통화’가 지핀 ‘무속 논란’ 진화


국민의힘은 17일 윤석열 대선 후보에 대한 '무속인' 논란을 잠재우기 위해 총력을 다했다. 윤 후보가 무속인이 대선 캠프 운영에 깊이 관여한다는 언론보도에 직접 “황당하다”고 하는가 하면, 당 차원에선 후보와 무속인 연관설을 보도한 언론인을 고발하는 등 논란을 잠재우는 데 안간힘을 쓰는 모습이다. 세계일보는 이날 오전 '건진법사'로 알려진 무속인 전모 씨가 국민의힘 선거대책본부에서 고문 직함으로 활동하…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