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언론법 합의 또 불발…’징벌적 손배제’ 진통


여야 원내지도부는 28일 두차례 걸쳐 만나 언론중재법 개정안 논의를 이어갔지만,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양당은 오는 29일로 연기된 국회 본회의에 앞서 다시 한번 협의를 시도하기로 했다.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원내대표와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는 오후 박병석 국회의장 주재로 회동 후 이같이 밝혔다. 윤 원내대표는 “오늘 각 당 의원총회 논의 내용을 교환했다”며 “아직 언론중재법 내용과 처리 방안에 대해 이견이 있어 합의할…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