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소규모 사업장 산재 선제차단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소규모 건설현장과 50인 미만 제조사업장을 대상으로 산재예방을 위한 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1일 밝혔다. 시는 지난 4월부터 산업안전 분야 전문가 2명으로 구성된 노동안전지킴이를 소규모 건설현장에 투입해 안전점검 및 계도 활동을 실시하고 산업현장의 위험요인을 파악해 자율개선을 유도하고 있다. 지난달부터는 50인 미만 제조사업장으로 점검 대상을 확대해 ▷산업안전보건교육 이수 ▷보호구 지급 착용 ▷기계 설비에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