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 “이재명, 인권변호사 내려놔야”…교제살인 변호 비난


심상정 정의당 대선후보는 28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강동구 모녀 살인사건'을 저지른 조카뿐 아니라 교제 여성을 살해한 또다른 가해자를 심신미약으로 변호한 의혹에 대해 “인권변호사 타이틀을 이제 그만 내려놓아야 할 것 같다”고 저격했다. 심 후보는 이날 트위터에서 “한 번은 조카의 일이라 어쩔 수 없었다고 했는데, 두 번째도 어쩔 수 없었다고 하실 거냐”며 이같이 지적했다. 다만 “생업 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