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국 “방역패스 없었다면, 거리두기 조치 장기화로 힘들었을 것”


“방역패스(접종증명·음성확인제) 확대 조치를 못 했더라면 현재 거리두기 조치가 장기화하고 힘들어졌을 것이다.” 손영래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10일 백브리핑에서 “방역패스에 대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대신해 유행을 통제할 수 있는 중요한 방역 수단”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정부는 방역패스 시행 중지와 관련한 잇단 소송에 대응하고 있는데, 법정에서도 방역패스의 이러한 측면을 중점적으로 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