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총리 “정부 욕 안 먹기 위해 청소년 목숨 담보잡을 수 없어”


김부겸 국무총리는 11일 청소년 방역패스 적용을 둘러싼 논란과 관련, “미접종자들을 보호하기 위한 제도”라며 “백신을 맞지 않으면 가장 위험한 것은 바로 본인”이라고 밝혔다. 김 총리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코로나19 위험을 피하는 가장 확실한 방법이 방역패스”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총리는 “항체라는 '방패'가 없는 분들은 적어도 새로운 방패를 들기 전까지는 위험한 곳에 가지 않는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