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도 이준석도 ‘安과 악연’… 내년 대선 ‘4자구도?’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선거대책위원회 총괄선대본부장을 맡을 것으로 관측되는 가운데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가 핵심 이슈로 떠올랐다. 안 후보는 김 전 비대위원장은 물론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와도 악연이 많은 것으로도 유명하다. 김 전 위원장은 윤 후보 선대위의 ‘원톱’을 맡을 가능성이 큰데, 이럴 경우 사실상 안 후보와의 단일화가 어려워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나…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