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文대통령, ‘K’만 붙이면 성과인가…‘과거 미화’ 바빠”


국민의힘은 25일 문재인 대통령의 시정연설을 놓고 “케이(K)만 갖다 붙이면 엄청난 성과라도 되는 양 '‘K동맹’을 운운하는 말장난은 무슨 소용인가”라며 “과거를 미화하기에 바빴다”고 평가절하했다. 허은아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마지막 시정연설까지 고장난 라디오처럼 자화자찬을 틀어댔다”며 이렇게 밝혔다. 허 수석대변인은 이어 “임기 내내 국가적 위기의 연속이…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