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사과 골든타임 놓친 尹…김건희, ‘차범근 축구교실 다니고 축구 선수로 기재’한 꼴”


더불어민주당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부인 김건희 씨의 허위이력 논란을 두고 연일 공세에 나섰다. 특히 일주일 단기 연수를 두고 “뉴욕대 연수를 받았다”며 관련 사진을 공개하는 등 반격에 나선 윤 후보 측에 대해 민주당은 “차범근 축구교실 다니고 축구 선수로 기재하는 꼴”이라며 강하게 비판했다. 박찬대 민주당 선대위 수석대변인은 20일 “윤 후보와 국민의힘 선대위는 사과의 골든 타임을 놓쳤다. 진정성…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