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野대선후보는 尹·김종인 2명이냐…윤희숙은 ‘막말·관종'”


더불어민주당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 김종인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코로나 추경'을 놓고 다른 입장을 내놓은 데 대해 “마치 대선 후보가 2명인 것 같다”고 꼬집었다. 고용진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지난 11일 브리핑에서 “코로나19 추경을 둘러싼 국민의힘 주장이 오락가락을 넘어 '카오스'로 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고 수석대변인은 “윤석열 선대위가 오락가락하는 사이 정작 지원이 절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