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경제’ 32번·‘위기’ 33번 강조 [文 대통령 시정연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국회에서 진행된 2022년도 예산안 시정연설에서 가장 많이 사용한 단어는 ‘경제’(32번)과 ‘위기’(33번)였다. 향후 국정에서 코로나19로 침체된 경제의 반등을 최우선에 두겠다는 문 대통령의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해석된다. 실제 문 대통령은 이날 연설에서 “코로나 위기로 인해 크게 걱정했던 것이 경제”라면서 “정부는 경제위기 극복에 모든 역량을 쏟았다”고 강조했다. 문 대…

Source